• home
    • 로그인
    • 회원가입
    • 프로젝트 게시판
    • english
    • korean
  • 교구소개
    • 교구장인사
    • 군종특별교구소개
    • 교구현황
    • 군승안내
    • 군사찰찾기
    • 주요활동
    • 둘러보기
    • 오시는길
  • 교구소식
    • 공지사항
    • 행사일정
    • 자료실
  • 미디어사자후
    • 동영상법문
    • 행사갤러리
    • 사진갤러리
  • 참여마당
    • 카페커뮤니티
    • 자유게시판
    • 카페만들기
    • 카페리스트
    • 카페새로운글
    • 블로그리스트
    • 블로그새로운글
  • 만인동참
    • 만인동참소개
    • 후원안내
    • 군포교후원등록단체
홈 > 미디어사자후 > 불교뉴스 / 종단뉴스  
   
제목 전국비구니회장 육문·본각 스님 2파전 전망
글쓴이 관리자 등록일 2019-08-13
첨부파일 조회수 252
전국비구니회장 육문·본각 스님 2파전 전망

8월 15~30일 후보 등록… 9월 18일 임시총회서 선출

조계종 6000여 비구니스님들을 대표하는 전국비구니회장 선거에 현 회장 육문 스님과 중앙승가대 명예교수 본각 스님이 출마의사를 밝히면서 2파전 양상으로 전개될 전망이다. 현 회장 육문 스님의 임기는 11월 12일 만료된다.

전국비구니회는 지난 8월 8일자로 제12대 회장 입후보 등록과 선거관련 공고를 홈페이지에 게시했다. 후보 등록기간은 8월 15일부터 30일까지며, 후보는 승랍 40년 이상(연령 65~74세)과 법계 명덕 이상의 자격을 갖춰야 한다.

차기 비구니회장 선출을 앞두고 현재 비구니계 안팎에서는 후보로 육문 스님과 본각 스님이 거론되고 있다. 비구니회 부회장을 맡고 있던 본각 스님은 최근 부회장직을 사임했으며, 현 회장 육문 스님은 차기 회장 출마를 고사해왔지만 노스님들의 지지를 받으며 재임에 도전키로 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 비구니회 관계자는 “현재로서는 육문 스님과 본각 스님의 출마 소식에 2파전으로 진행될 것으로 본다”며 “어느 스님이 유력한지는 알 수 없다. 총회에서 회장을 선출하는 만큼 비구니스님들의 선택이 가장 중요하다”고 분위기를 전했다.

이에 따라 차기회장 후보들은 입후보 후 선거관리위원을 5인씩 구성해 9월 3일까지 명단을 제출해야 한다. 선거는 1인 1표 무기명 비밀투표로 진행되며, 임시총회 당일 오후 2시 30분까지 전국비구니회관에 도착해 점명부에 접수한 회원에 한해 투표권을 부여한다.


저작권자 © 현대불교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출처 : 현대불교신문(http://www.hyunbulnews.com)
조계종 기획실장에 삼혜 스님 임명
조계종 종회의원 보궐 후보자 자격심사 통과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