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
    • 로그인
    • 회원가입
    • 프로젝트 게시판
    • english
    • korean
  • 교구소개
    • 교구장인사
    • 군종특별교구소개
    • 군승안내
    • 군사찰찾기
    • 주요활동
    • 둘러보기
    • 오시는길
  • 교구소식
    • 공지사항
    • 행사일정
    • 자료실
  • 미디어사자후
    • 동영상법문
    • 행사갤러리
    • 사진갤러리
  • 참여마당
    • 카페커뮤니티
    • 자유게시판
    • 카페만들기
    • 카페리스트
    • 카페새로운글
    • 블로그리스트
    • 블로그새로운글
  • 만인동참
    • 만인동참소개
    • 후원안내
    • 군포교후원등록단체
홈 > 미디어사자후 > 불교뉴스 / 지방뉴스  
   
제목 통도사 ‘제1375주년 개산대재’ 회향
글쓴이 관리자 등록일 2020-10-29
첨부파일 조회수 28
통도사 ‘제1375주년 개산대재’ 회향

주지 현문 스님…“코로나 시대 이타적 오계정신 필요 한 때”



영축총림 통도사가 개산조의 공덕을 기리는 영고재와 개산법요식을 봉행함으로 한 달 여 기간 동안 진행 된 영축문화축제를 회향했다.

통도사(주지 현문)는 10월 25일 경내에서 ‘제1375주년 개산대재 - 천년의 문화를 함께 나누다’ 영고재 및 개산법요식을 봉행했다.

통도사는 개산대재를 맞아 한 달 여 동안 영축문화축제를 열고 가을 산사와 어울리는 문화 활동과 불교 전시물을 전시하는 등 다채로운 행사를 이어왔다. 불교문화를 보여주는 대표적인 축제로 자리매김 한 영축문화축제이며, 이 시기가 되면 전국 각지에서 통도사를 방문하는 참배객이 줄을 이었다.


개산조 자장율사 영정
통도사 개산조 자장율사 진영


올해 통도사는 코로나 19로 인해 모든 행사를 축소했고 국화 전시, 삼보이운의식, 작은 음악회, 학술세미나, 나도 작가다 사진전시 등을 마련했다.

축소 된 영축문화축제를 개최하며 주지 현문 스님은 무엇보다 ‘이타적 오계정신’을 역설했고 불교가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가져 야 할 자세임 재차 강조했다.




통도사 주지 현문 스님은 법요식에서 “우리는 평범한 일상을 잃어버린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살아가고 있다. 멀리 있는 줄 알았던 행복이 우리 곁에 있음을 알았고, 마스크를 벗고 들이마시는 공기의 소중함을 이제야 알게 되었다”며 “이 시대 우리 사회에 절실히 요구되는 것은 이타적 오계정신이며 연기법에 바탕을 둔 상생의 공동체 정신임을 잊지 말아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개산대재 법요식은 △삼귀의례 및 반야심경 △찬불가 △봉정식 △육법공양 △헌향 및 헌화 △자장율사 행장소개 △봉행사 △내빈축사 △영축장학금 전달식 △공로패 수여식 △‘나도작가다’ 시상식 순서로 이어졌다.

이날 통도사 율학승가대학원에서 연구 및 번역하고 있는 율장 주석서 ‘사분율 산번보궐 행사초자지기’가 봉정됐으며 영축장학금은 해외유학생 및 박사, 석사, 강원 등 총 57명의 스님들에게 총 4천940만원이 수여됐다.



국화로 장엄 된 통도사 모습(사진제공=통도사)
국화로 장엄 된 통도사 모습(사진제공=통도사)



저작권자 © 현대불교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출처 : 현대불교신문(http://www.hyunbulnews.com)
외국인 노동자 비대면 화합 한마당 개최
산청사암聯, 제47회 지리산 평화 위령재 봉행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